Do you want to remove all your recent searches?

All recent searches will be deleted

Watch fullscreen

유튜브, 미정부와 합심하여 온라인 테러리즘 퇴치에 나서

TomoNews Korea
TomoNews Korea
2 years ago|0 view
캘리포니아, 샌 브루노 — 현재 테러에 대한 전세계적인 싸움이 벌어지고 있는데요, 새로운 적이 나타났습니다. 바로 유튜브인데요, 구글이 소유한 이 회사는 온라인 극단주의를 퇴치하고자 현재 정부, 법집행부 및 비정부기관과 협력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유튜브는 온라인 테러리즘을 퇴치하기 위해 밟을 4단계를 발표했습니다. 우선 비우호적인 컨텐츠를 보다 빨리 탐지하기 위해 더 많은 공학적 자원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두번째로, 유튜브는 심지어 비정부기관 50군데의 힘으로 더 많은 컨텐츠들을 캐내는데 도움을 받으려고 할겁니다.

구글 측은 유튜브의 정책을 명확하게 위반하는 것은 아닌 선동적이며 종교적인 혹은 우월론자 컨텐츠가 담긴 영상들에 대해 수입창출 처분을 내려 강경노선을 취할 방침입니다.

와우, 도대체 누가 테러리즘을 퇴치하기 위해 필요한 그 모든 것이 바로 유튜브를 보는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었을까요? 이게 지금은 공격사태들에 대한 뉴스들이 괜찮다는 걸 의미할까요? 아닙니다, 이러한 영상들은 아직도 유튜브에서는 부적절한 것들이죠.

Browse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