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라이브러리
로그인
전체 화면으로 보기
2개월 전

민주당, 고3 첫 선대 위원장…여야 모두 인재영입 난항

MBN News
MBN News
【 앵커멘트 】
대선을 앞두고 중도 확장이 절실한 여야 모두 물밑에서는 새로운 피 수혈, 인재 영입에 들어갔습니다.
민주당이 먼저 고등학교 3학년 여학생을 선대위 주요직에 앉히는 등 양당이 '여성'과 '청년' 인재 찾기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백길종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이번 주말 이재명 후보의 광주 현장 일정에서 첫 지역 선대위를 출범합니다.

파격적인 부분은 광주 선대위 공동위원장에 10대 소녀인 고교 3학년생을 앉힌다는 점입니다.

민주당 선대위의 인재영입 작업의 방점은 '청년'과 '여성'에 찍혀있습니다.

다음 주에 있을 1차 발표에서도 청년과 여성 인사들을 대거 포진시킬 계획입니다.

▶ 인터뷰 : 권지웅 / 민주당 청년선대위원장(지난 24일)
- "여러가지 문제 해결 능력을 가진 분들과 함께 하는 것 같아요. 아주 활발히 인재 영입과 관련한 이야기를 하게 될 것 같고요."

...

더 많은 동영상 탐색

더 많은 동영상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