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라이브러리
전체 화면으로 보기
그저께|조회수 8회

코로나19 신규 환자 91명...공항 검역서 13명 확인 / YTN

YTN NEWS
YTN NEWS
유럽과 미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급증하면서 국내로 들어오는 입국자가 늘고 있습니다.

이들을 통한 해외 유입 확진 사례도 늘어 어제 하루 91명의 신규 환자 가운데 13명이 공항 검역에서 확인됐습니다.

취재기자를 연결합니다. 이승훈 기자!

먼저 방역 당국이 밝힌 어제 하루 신규 확진자 상황부터 살펴보겠습니다.

전날보다는 신규 환자가 조금 줄었다고요

[기자]
어제 하루 신규 확진자는 91명입니다.

그제 하루 확진 자 104명보다 다소 줄었습니다.

누적 환자는 모두 9,332명이 됐습니다.

어제 하루 사망자는 8명, 누적 사망자도 139명이 됐습니다.

신규 격리 해제된 사람은 384명입니다.

완치 판정을 받는 환자도 크게 늘고 있습니다.


어제의 신규 확진자만 놓고 보면 국내 발병 사례보다 발병자의 해외 입국 사례가 많았는데요. 오늘은 어떻습니까?

[기자]
오늘은 상대적으로 대구와 경북 지역의 신규 환자가 많았지만 해외 유입 사례의 비중은 여전히 큽니다.

신규 환자 가운데 공항 검역 과정에서 감염이 확인된 사람이 모두 13명입니다.

어제도 검역에서는 30명이 확인됐지만, 실제 지역을 통해 9명이 해외에서 감염돼 입국한 사실이 지역에서 확인된 걸 보면 해외 감염 신규 확진자의 정확한 숫자는 잠시 뒤 공식 브리핑을 통해 확인될 것으로 보입니다.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환자를 지역별로 보면 대구와 경북의 확산 세가 여전합니다.

다소 주춤했었는데 대구 34명, 경북 9명의 많은 확진 자가 나왔습니다.

수도권에서 확인된 환자도 많은데요.

물론, 이건 코로나19 감염 환자가 폭증하는 미국과 유럽발 입국자가 가장 많이 사는 곳이라서입니다.

서울이 지역별로는 대구에 이어 두 번째인 12명, 경기 11명, 인천 3명의 환자가 확인됐습니다.

이밖에 충북 2명 울산 2명 부산 1 광주 1 대전 1 경남 1 제주 1명의 환자가 나와,

신규 환자의 수는 줄었지만 전파의 범위는 전날보다 넓어진 셈입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YTN 이승훈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03271053061962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더 많은 동영상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