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라이브러리
전체 화면으로 보기
그저께|조회수 4회

총선 격전지 종로..."해결하는 정치" vs "정권 심판" / YTN

YTN NEWS
YTN NEWS
민주당 이낙연 후보, 종로에서 새로운 도전
이낙연 후보 "선거는 전략 아닌 대화의 시간"
통합당 황교안 후보, 정부 실정 부각…반전 기대
황교안 후보 "1번지 도시 종로 명성 회복할 것"


오는 4월 총선에서 서울 종로는 미니 대선이라는 말이 붙을 정도로 거물급 정치인들의 대결에 관심이 높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후보는 '해결해 줄 수 있는 정치'를, 미래통합당 황교안 후보는 '정권 심판'을 앞세워 민심 잡기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그 현장을 김대근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오래된 동네 종로, 수십 년 전 이발소와 세탁소가 그대로 있는 곳.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후보의 발걸음이 구석구석을 훑습니다.

[이낙연 / 더불어민주당 서울 종로 후보 : (텔레비전에서 보는 것보다 실물로 보는 게 훨씬 더 미인이시네요. 미남, 미남.) 텔레비전에 나온 사람이 우리 형님이에요.]

4선 의원에 전남도지사, 총리를 지낸 이 후보에게 선거는 전략이 아니라 격의 없는 대화의 시간입니다.

[이낙연 / 더불어민주당 서울 종로 후보 : (마실 나온 것 같으세요.) 선거라는 걸 의식하지 않고 주민들을 뵙는 게 중요합니다. 삶의 얘기를 나누고 마음을 오가게 하고 그게 중요하죠.]

얘기는 자연스럽게 어려운 경제 사정으로 이어지고,

[이낙연 / 더불어민주당 서울 종로 후보 : 좀 버텨보시게요? (네) 극단적인 상황까지 가지 않게 도와드리는 것까지 해서 일단 몇 달을 견디고 그다음에는 좀 나아질 수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잘 해볼게요. (네, 감사합니다.)]

민심을 다독이는 행보에 대한 반응은 지지율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지난주 실시한 지역구 여론조사에서 이 후보는 52.3%, 상대 후보인 미래통합당 황교안 후보는 29.3%를 기록하며 이 후보가 20% 포인트 넘게 앞섰습니다.

그런 만큼 황교안 후보는 정부 실정을 부각하며 반전의 기회를 노립니다.

정부 정책 실패가 코로나19로 인한 고통을 키운다는 겁니다.

[황교안 / 미래통합당 서울 종로 후보 : (하루에 한두 명? 이 정도예요. 손님이 너무 많이 줄어서 충격적이에요.) 힘내시고요. 단기적으로는 코로나 때문에 그런데 근본적인 것은 경제 정책이 잘못돼서 그렇습니다.]

직접 주민들을 만나면서 지금의 격차는 충분히 극복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도 강해졌습니다.

[황교안 / 미래통합당 서울 종로 후보 : 1위 후보와 2위 ... (중략)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003251444585482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더 많은 동영상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