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라이브러리
전체 화면으로 보기
그저께|조회수 8회

[현장영상] "미국발 입국자 자가 격리 생활비 지원 안 해" / YTN

YTN NEWS
YTN NEWS
국내 코로나19 감염 환자가 오늘 0시 기준 100명 늘어난 9,137명, 사망자는 126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입국 검역에서만 3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하루 환자 발생 수가 대구 지역보다 많았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 브리핑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19 국내 발생 현황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3월 25일 현재 총 누적 확진자 수는 9137명이며 이 중 해외 유입 환자는 227명입니다.

이 중 223명이 추가로 격리해제돼서 현재는 총 3730명. 전체 확진자의 41%가 격리해제되었습니다.

어제 신규로 확인된 확진자는 100명이었습니다.

전국적으로 82.4%가 집단발생과의 연관성을 확인하였습니다.

현재 조사와 분류 중인 사례는 15.1%입니다.

오늘부터는 확진환자의 전파 경로에 대한 표를 조금 변경하였습니다.

보시면 전체 확진환자의 227명, 전체 2.5%가 해외 유입 사례이며 집단발생과 관련된 사례는 총 82.4%입니다.

이중에 신천지교회하고 관련된 집단발병이 55.6%를 차지하고 있고 여러 가지 교회 등 집단발병 사례가 15.1%입니다.

또한 확진자의 접촉자가 11.2%이며 해외 유입된 사례와의 관련된 사례가 0.5%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어제 신규로 확인된 100명 중에 51명은 해외유입 사례입니다.

특히 서울지역 8명, 부산지역 그리고 인천, 울산, 강원, 충남, 제주 그리고 경기지역에서 대부분 해외 유입으로 인한 사례가 보고된 상황입니다.

세부 사례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서울시 구로구 소재 콜센터 관련해서 전일 대비 추가 환자 발생은 없었습니다.

3월 8일부터 현재까지 158명의 확진자가 확인되었으며 접촉자에 대한 모니터링 기간 동안에 서울시, 인천시, 경기도와의 합동대응 결과를 정리하여 역학조사 중간결과를 발표드립니다.

총 동일 건물 직원 97명과 접촉자 61명이 발생하였습니다.

층별 발생률을 보면 11층 콜센터가 전체 직원 대비 43.5%의 감염자가 발생하여 가장 높았고 10층은 7.4%, 9층은 0.5%였습니다.

그외에 다른 층에서는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해당 건물 직원 확진자 97명의 가족 226명 중 34명, 15%가 감염되었으나 확진자 97명 중 무증상 감염자로 확인된 8명의 가족 접촉자에서는 추가 환자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아직까지는 무증상 감염 시기에 전파된 사례는 확인하... (중략)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03251423511061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더 많은 동영상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