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라이브러리
로그인
전체 화면으로 보기
6개월 전|22 views

임종석, 피의자 신분 출석..."분명한 목적 갖고 기획" / YTN

YTN NEWS
YTN NEWS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오늘 오전 청와대 하명 수사와 선거개입 의혹과 관련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임 전 비서실장은 이번 수사가 분명한 목적을 가지고 기획됐다고 생각한다며 검찰권 남용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에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홍성욱 기자!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오전 10시쯤 공개 출석했는데요. 어떤 입장을 밝혔나요?

[기자]
네, 어제 언급한대로 오전 10시쯤 공개 출석한 임 전 비서실장, 검찰 조사에 앞서 취재진 앞에 서서 자신의 입장을 자세히 밝혔습니다.

임 전 실장은 검찰이 어떤 기관보다 신중하고 절제력 있게 권한을 행사해야 한다며, 국민의 신뢰가 사라지는지 아프게 돌아봐야 한다며

검찰이 이번 수사를 분명한 목적을 가지고 기획했다며 검찰권 남용을 강하게 비판했는데요

임 전 비서실장의 말 직접 들어 보시죠.

[임종석 / 前 대통령 비서실장 : 아무리 그 기획이 그럴 듯해도 없는 것을 있는 것으로 바꾸진 못할 것입니다. 정말 제가 울산지방선거에 개입했다고 입증할 수 있습니까? 못하면 그땐 누군가는 반성도 하고 사과도 하고 책임도 지는 것입니까?]

임 전 비서실장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은 하지 않았습니다.

조사를 마치고 나온 뒤 구체적인 질문에 답변하겠다고 밝혔는데요.

이 전 비서실장은 이번 '하명수사 의혹' 사건과 관련해 검찰 조사를 받은 청와대 최고위층 출신 인사입니다.

임 전 실장은 어제(2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출석 의사를 밝히며 검찰이 무리하게 밀어붙인 이번 사건은 수사가 아니라 정치에 가깝다고 비판하기도 했습니다.

검찰은 임 전 실장이 청와대 하명수사와 선거 개입에 깊게 관여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습니다.

지난 2018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송철호 현 울산시장의 당내 경선 경쟁자에게 포기를 종용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야당 후보 공약 좌초 방안을 논의한 혐의 등을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이 부분에 대한 집중 조사를 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도 어제(29일) 9시간 동안 이번 사건과 관련한 검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습니다.


어제 검찰이 이번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 사건과 관련해 13명을 전격 기소했는데, 검찰이 언급한 주요 혐의는 어떤 것들이 있나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다음 ... (중략)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01301211083759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더 많은 동영상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