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전체 화면으로 보기

[엠빅뉴스] 차 번호 350개까지 외웠던 '전설의 수문장' 권문현 지배인

엠빅뉴스
엠빅뉴스
17일 전|조회수 240회
1977년부터 시작해 현재까지 43년 동안 도어맨으로 일해 오신 권문현 지배인.

호텔 업계에서 '전설'로 알려진 그의 인생 이야기를 알려 드립니다.

#전설의수문장 #권문현지배인 #호텔

[기획·제작: 백다혜·최유리, 촬영: 배성훈, 캘리그라피: 조현용]


[엠빅뉴스]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페이스북 바로가기
▶유튜브 바로가기
▶1boon 바로가기

더 많은 동영상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