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전체 화면으로 보기

[날씨] 열대야 사라지고, 35℃ 찜통더위 꺾여...주말 날씨 전망은? / YTN

YTN NEWS
YTN NEWS
그저께|조회수 26회
태풍 '크로사'의 간접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내린 뒤 바깥 공기가 달라졌습니다.

밤사이 열대야가 사라졌고, 35도를 웃돌던 찜통더위의 기세도 크게 꺾였습니다.

취재 연결해 더위 현황과 주말 날씨 전망 알아보겠습니다. 정혜윤 기자!

지난밤 모처럼 바람이 시원하다는 느낌이 들었는데, 열대야가 사라졌군요.

낮에도 심한 더위는 없었다고요?

[기자]
견디기 힘든 밤 더위와 사람 체온을 웃도는 심한 찜통더위의 고비는 넘긴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밤사이 영남 일부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 열대야가 사라졌는데요

오늘 아침 서울 최저 기온이 23도로 8월 들어 가장 낮았습니다.

특히 사람 체온을 넘나들던 찜통더위도 크게 꺾였습니다.

서울 낮 기온이 29.5도, 전주 28.9로 등으로 30도를 밑돌았습니다.

주말과 휴일에도 서울 기온 30도로 큰 더위는 없겠고, 밤사이 열대야도 없을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주말과 휴일 대체로 맑겠지만 내일은 대기 불안정으로 곳에 따라 소낙성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습니다.

다음 주에는 북태평양 고기압 영향권에서 대체로 맑고 후텁지근한 여름 날씨가 예상됩니다.

다만 35도를 크게 웃돌며 사람 체온을 넘나드는 심한 찜통더위는 줄어들 것으로 전망됩니다.

지금까지 YTN 정혜윤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8_201908161626267986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다음 영상 더 보기:

YTN NEWSYTN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