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전체 화면으로 보기

[날씨] 주말, 찜통더위 맹위...내일 서쪽 더위 계속 / YTN

YTN NEWS
YTN NEWS
3개월 전|조회수 46회
주말인 오늘, 푹푹 찌는 찜통더위가 맹위를 떨쳤습니다.

'말복'인 내일도 서쪽 지역은 폭염경보 수준의 더위가 이어진다는데요.

YTN 중계차 연결해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최현미 캐스터!

아직도 서울은 무척 덥다고요?

[캐스터]
오후 4시가 지난 지금도 뜨거운 열기는 좀처럼 식을 줄 모릅니다.

오늘 서울의 공식기온은 36.5도까지 올랐고요, 비공식으로 동작구의 기온이 37.6도까지 올랐습니다.

이렇게 무더위가 계속되면서 온열 질환 가능성도 커지고 있는데요.

한낮에 장시간 야외활동은 자제하고,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는 게 좋습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 전국에서 가장 뜨거웠던 곳은 경기도 가평입니다.

자동기상관측장비 기준으로 청평면의 기온이 38.2도까지 올랐고요.

공식기록으로 홍천이 37.1도, 서산 36.3도, 인천 36도, 양평 35.9도까지 치솟았습니다.

'말복'인 내일도 서쪽 지역은 폭염경보 수준의 더위가 이어집니다.

서울 낮 기온이 35도, 대전 33도, 광주 31도가 되겠고, 영동 지역은 동풍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면서 강릉이 29도로 30도를 밑돌겠습니다.

9호 태풍 레끼마는 현재 중국 동해안을 따라 계속 북상하고 있습니다.

다음 주 초에는 산둥 반도 부근까지 북상하겠는데요.

태풍의 간접 영향으로 제주도 남쪽 먼바다의 풍랑특보는 오후 2시부터 태풍경보로 대치됐고요,

그 밖의 제주도 해상과 남해 먼바다, 서해 남부 먼바다에는 풍랑 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이 태풍의 가장자리에서 비구름이 만들어지면서 내일은 호남과 경남 서부, 경북 동해안에 5~20mm의 비가 내리겠고요,

제주도는 내일까지 시간당 30mm 이상 강한 비와 최고 80에서 많은 곳 150mm 이상의 호우가 예상됩니다.

하늘길과 바닷길에 차질이 우려되는 만큼 미리 운항 정보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심한 무더위는 다음 주 월요일, 전국에 비가 내리며 점차 누그러질 전망입니다.

한낮의 열기는 밤에도 식지 못하고 열대야로 이어지는 곳이 많겠습니다.

차가운 물보다는 체온과 비슷한 미지근한 물로 샤워하는 것이 숙면에 도움이 된다고 하니까요.

오늘부터 실천해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최현미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8_201908101644419731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