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당 흔들기 단호히 대처"...한국당 내홍 악화일로 / YTN

4개월 전0 views

ytnnews24

YTN NEWS

자유한국당이 비상대책위원회 출범을 앞두고 내부 갈등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김성태 대표 권한대행은 친박계를 겨냥해 당을 흔드는 행위를 두고 보지 않겠다고 강력히 경고했지만, 일부 친박계 의원들은 반민주적 폭주에 끌려갈 수 없다며 거듭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강희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비공개로 진행된 한국당 의원총회에서 감정싸움만 폭발한 것과 관련해 김성태 대표 권한대행이 하루 만에 입장을 밝혔습니다.

호가호위한 세력이 어떤 명목으로라도 당의 쇄신과 변화를 흔든다면 단호히 대처하겠다며, 사실상 친박계를 겨냥해 경고장을 날린 겁니다.

그러면서 한국당에 '잔류파'는 없고 친박과 비박만 존재할 뿐이라며, 잔류파를 만들어 애써 친박의 흔적을 지우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김성태 / 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 정략적 의도로 당을 흔들고 자신들의 정치적 의도를 충족하기 위한 정치적 행위에는 제가 단호하게 대처하겠습니다.]

앞서 비대위원장 후보와 비대위 권한, 기간 등을 논의하기 위한 의원총회에서는 고성에 인신공격성 발언이 오갔고, 급기야 진흙탕 싸움으로 번졌습니다.

김 대행은 자신에게 사퇴를 주장해온 의원들의 실명을 거론하며 직격탄을 날렸고,

특히 심재철 의원을 겨냥해서는 과거 국회 본회의장에서 여성의 누드 사진을 보는 모습이 노출됐을 때 출당을 막아주지 않았느냐고 몰아붙인 것으로도 전해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일부 친박계와 재선 의원들은 김 대행이 끝도 없는 수치심과 절망감을 안겨줬다며, 독선과 독주로 당을 파국으로 끌고 가지 말고 거취를 정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김진태 / 자유한국당 의원 : 쇄신과 변화 그만두라고 차라리 솔직히 고백하라는 게 김성태 대표의 말인데, 바로 김성태 대표가 물러나는 게 쇄신과 변화의 첫걸음이다….]

다음 주 전국위원회를 앞두고 다시 한 번 의원총회를 열 계획이지만, 갈등의 골이 깊어질 대로 깊어진 상황에서 제대로 된 논의가 이뤄질 수 있을지는 미지수입니다.

YTN 강희경[kanghk@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1_201807131654522626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당 흔들기 단호히 대처"...한국당 내홍 악화일로 / YTN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https://www.dailymotion.com/embed/video/x6oj5w9"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당 흔들기 단호히 대처"...한국당 내홍 악화일로 / YTN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https://www.dailymotion.com/embed/video/x6oj5w9"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