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전체 화면으로 보기

방중 더민주 의원 '신중 행보'...中 "북·중 혈맹관계 복귀" 경고 / YTN (Yes! Top News)

YTN NEWS
YTN NEWS
2년 전|조회수 0회
[앵커]
어제 중국을 방문한 더불어민주당 소속 초선 의원 6명이 오늘 중국의 사드 전문가들과 토론회를 열었습니다.

의원들은 사드 배치 문제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을 피하면서 양국 관계 개선에 방점을 두는 신중한 언행을 이어갔습니다.

하지만 중국 측은 시종일관 사드 배치 반대를 강하게 주장하면서 사드를 배치할 경우 중국과 북한이 다시 혈맹으로 돌아갈 수도 있다는 발언까지 서슴지 않았습니다.

베이징 박희천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방중 이틀째를 맞아 더민주 의원 6명이 중국의 싱크탱크인 판구연구소가 주최한 토론회에 참석했습니다.

중국 측은 그동안 사드 반대 논리를 강하게 주장해온 전문가들을 대거 투입했습니다.

야당 의원들은 첫날과 마찬가지로 신중한 언행을 이어갔습니다.

사드 배치 문제에 대한 입장을 피력하기보다는 한중 관계가 처한 어려움을 해소하는 방안 등에 대한 견해를 주로 밝혔습니다.

[김영호 / 더불어민주당 의원 : 한중 상대방의 이야기를 들었다. 그리고 한중 관계 발전을 위해 어떠한 노력을 해야 하는지 의견을 교류했다.]

반면 중국 측 전문가들은 시종일관 사드 배치 반대를 강하게 주장했습니다.

사드 배치가 중국의 안보와 직결됐고 그 배경에는 미국이 있다는 일관된 주장을 펼쳤습니다.

사드 배치로 인해 한국에 가장 안 좋은 것은 중국과 북한이 다시 혈맹관계로 돌아가는 것이라는 발언까지 나왔다고 의원들은 전했습니다.

의원들은 오후에는 특파원단 간담회와 교민간담회를 잇따라 열고 중국에서의 공식 일정을 마무리했습니다.

베이징에서 YTN 박희천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4_201608092232044336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