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홍종학 보고서 무산' 여야 '네 탓' 공방 / YTN

11개월 전1 views

ytnnews24

YTN NEWS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이 무산된 것을 놓고 여야가 공방을 이어갔습니다.

여당은 야당이 보고서 채택을 무산시킨 것은 민심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비판했고, 야당은 홍 후보자의 자진 사퇴를 거듭 촉구하면서 이 문제가 국정 운영의 걸림돌이 돼 선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조태현 기자!

홍 후보자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 무산으로 여야가 정면으로 충돌했군요?

[기자]
홍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이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의 거부로 결국 무산됐는데요.

더불어민주당은 이를 두고 하루라도 이르게 정부 구성을 마무리하라는 민심을 져버린 것이라며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우원식 원내대표는 두 야당이 홍 후보자를 부적격으로 낙인찍고 처음부터 사퇴를 요구했다며, 홍 후보자의 해명이 합리적이었음에도 결국 보고서 채택을 무산시켰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우원식 원내대표입니다.

[우원식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인사청문회를 정치 공세의 장으로 변질시켰고, 청문 보고서 채택마저 거부함으로써 국회 인사청문회 제도를 무력화시켰습니다. 정말 유감입니다.]

특히 국민의당을 향해선 보고서 채택 일정을 같이 잡아 놓고선 불참했다며 더욱 이해할 수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반면 야당은 부적격 후보자를 지명하고 옹호한 정부와 여당에 더 큰 문제가 있다고 맞섰습니다.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각종 의혹에 휩싸인 홍 후보자가 인사청문회 당일 야당 간사 의원실에 전화해 연락처를 수집했다며,

인사청문회를 단순한 요식 행위로 보고 있다는 증거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초대 내각을 마무리하기 위해 야당의 반대에도 임명을 밀어붙여선 안 되고, 홍 후보자가 스스로 물러나야 한다고 거듭 촉구했는데요,

정 원내대표의 말입니다.

[정우택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인사 문제가 국정 운영이나 국회 운영에 있어 디딤돌이 돼야지, 걸림돌이 돼선 안 된다는 점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국민의당 이용호 정책위의장 역시 민주당이 호남 민심까지 들먹이는 적반하장 식 태도를 보인다며, 보고서 채택 무산 책임은 근본적으로 언행 불일치인 부적격자를 지명한 청와대에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국민의당은 청와대의 거수기가 아니라며, 호남을 언급하는 건 민주당이 호남을 주머니 속의 공... (중략)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1_20171114114055875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홍종학 보고서 무산' 여야 '네 탓' 공방 / YTN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692da7"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