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아버지 편든 이영학 딸, 왜 그렇게까지 했을까? / YTN

11개월 전2 views

ytnnews24

YTN NEWS

생각보다 범죄 가담 정도가 컸던 이영학의 딸을 둘러싸고도 의문이 커지고 있습니다.

피해 학생을 유인한 것부터 시신 유기까지, 사건의 처음부터 끝까지 모두 이영학을 적극 도왔기 때문입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 양은 '엄마 역할'이 필요하다는 이영학의 말에 친구를 유인해 데려왔습니다.

이후 수면제가 들어있는 음료수를 권했고, 친구가 기침을 하자, "아빠가 잠이 안 올 때 먹는 약"이라면서 이영학이 준 것보다도 더 많은 수면제를 친구에게 먹였습니다.

그리고 24시간 동안, 아버지가 집안에서 잠든 친구를 추행할 때도 안방에는 들어가 보지도 않았습니다.

같은 시각 친구의 행방을 애타게 찾는 친구 부모님과 또 다른 친구에게도 "다른 친구를 만난다고 급하게 갔고 연락이 끊겼다", "(피해자가) 착했는데 만약 가출했다면 그런 면이 있는 줄 몰랐네" 라면서 계속해서 거짓 정보를 흘렸습니다.

왜 이렇게까지 했을까.

이 양은 "그렇게 해야 할 것 같았다"고 대답했습니다.

이영학 부녀를 담당했던 길우근 형사과장은 이영학의 딸이 아버지를 조금이라도 비난하면 그런 사람 아니라며 못 견뎌 한다고 말했습니다.

유전병을 물려받은 데다 경제적 측면 등에서 아버지의 영향을 크게 받았기 때문에 이영학이 세상의 전부라고 믿었다는 겁니다.

[이윤호 / 동국대 경찰행정학과 교수 : 가정 상황을 보면 부녀간의 종속 관계는 보통 경우보다 더 강하죠. 아버지가 시키는 대로 그것이 범죄행위일지라도 하지 않을 수 없는 그런 상황이죠.]

이렇게 딸의 심리를 지배했던 이영학은 반사회적인 인격 장애인 이른바 '사이코패스' 성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번에 경찰이 실시한 사이코패스 검사에서 40점 중 25점을 받았는데요.

딸밖에 모르는 천사 아빠라는 모습 뒤에는 과도한 성 욕구와 폭력성이 숨겨져 있었습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3_20171013201251366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아버지 편든 이영학 딸, 왜 그렇게까지 했을까? / YTN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64e4ah"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