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 you want to remove all your recent searches?

All recent searches will be deleted

runzb.org『즐겨박기』 쌍문룸싸롱,충남룸싸롱,평촌룸싸롱,서울룸싸롱〓

4 years ago2 views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는 결국에 바크는 펄쩍 위로 뛰면서 다시한번 뒤로 물러나고 말았다.4년전하고는 딴판이잖아!!?' 전혀 예측할수 없는 연속 공격에 바크는 식은땀을자신 만이 성장했다고는 생각치는 않았지만☜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좀 정도가 지나쳤다. 자신이 알고있는 파오니실력은 지금의 반도 안되었는데..☜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날라오는 빠르기나 그 힘은 바크가 알고있는한 최강이라고 해도 틀린☜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아니였다. 예전에 왕궁에서 온 붉은 기사도 이 정도는 아니었는데.형의 공격을 한번 받아냈을 뿐인데 검잡은 팔이 저릿저릿 했다. "뭐야?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바크가 뒤로 물러서자 파오니는 공격을 잠시 멈추고는 어이 없듯이 말을 했다. "겨우 4년동안 해 온게때려 치우는게 좋을것 같다. 여자나☜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다니는 녀석이 무슨놈의 실력이냐?" "....." "왜? 내 말이4년동안 뭘 한거냐?" 그렇지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당연히 바크와 함께 있어야할 레아드는 없고 웬☜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다니는게 마음에 들지 않았던 파오니는 바크의 실력 이기대와는 다르게 형편없는걸 보자 화가 나서"그럼..." 묵묵히 파오니의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듣고있던 바크가 두손으로 잡고있던 검 을 오른쪽 한손으로 옮기면서들어 파오니를 쳐다보았다☜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그리고는 또박또박 말을 이었다. "보여드리죠. 4년동안 뭘 했는지.." "!?"바크의 모습이 흐릿해 졌다. "핫!!!" 동시에 파오니가 기합을 지르면서빙글 돌려 왼쪽으로 휘 둘렀다.☜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그곳에서 바크의 검이 파오니의 옆구리를 노리고파오니의 검에 막혀서 멈췄다.☜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다시한번 왼쪽에서 바크의 모습이 흐릿해 지자 동시에 파오니는 급히☜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오른쪽으로 돌렸다. 예상대로 바크는 반대편을 노리 고 검을 날리고바로 사라만다와 싸울때 썼던 바크의 검술이었다.단 한번도 바크의 검을 막지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만 파오니는 확실하게 바크를 보면서 막아냈다. - 창!! -검이 부씌히면서 커다란 불꽃이 일어났다. 파오니가 급히물러나면서 검을 앞으로 휘둘렀다. 뒤로☜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파오니 를 따라오려던 바크는 그 검에 막혀서 잠시자리에 멈춰섰 다. "이..이건..."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바크와 거리가 벌어지자 파오니는 믿을수 없다는 얼굴로☜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쳐다보았다. 그리고는 이어 말했다. "하와크식.. 검술?" 계속.... 『환타지아-장편란FAN)』 1120번 제 목:내 이름은 요타1부 성검전설. #53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올린이:roak (이상훈 ) 96/08/09 19:57 읽음:1562 관련자료 없음 ------------------------------------------------------------------------------- 내 이름은 요타.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 제 1 부 ( #53 )== 제 2장 == ☜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그래~~ 우리도 이쯤에서 뭔가를 해야겠지?" 창으로 들어오는 따사로운 햇빛을가득히 담은 엘빈이 고 개를 돌려 레아드를 바라보았다. "무..바크와 파오니가 나간후 엘빈과 집에☜ː익산룸싸롱 광화문룸싸롱 강남룸싸롱 중랑룸싸롱레아드는 바싹 긴 장한채 엘빈을 보았다. 엘빈은 창가에서슬그머니 레 아드의 뒤로가 목에 팔을귓속말을 했다. "시장 가자~" -----------------------------------------------------------"호오~

Report this video

Select an issue

Embed the video

runzb.org『즐겨박기』 쌍문룸싸롱,충남룸싸롱,평촌룸싸롱,서울룸싸롱〓
Autoplay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1xh7mz"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Add the video to your site with the embed code ab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