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강남발 가격 상승…서울 전역 집값 들썩

그저께0 views



1년 전 이른바 8.2 부동산 대책이 나온 뒤 잠잠하던 서울 집값이 심상치 않습니다.

6주째 오르던 서울의 아파트 값은 반년 만에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는데요,

강남 4구만 그런 것이 아닙니다.

김현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한산 자락을 끼고 있는 서울 은평구의 한 아파트.

전용 면적 84㎡ 1채의 거래가격이 반년 만에 1억 원 넘게 올랐습니다.

[김현숙 / 부동산 중개업]
“구정 전에는 6억 선, 구정 쇠고 나서 7억대 되고 몇 달 있다가 한 달 반 전에 8억대에도 물건이 없어요.”

입주가 임박한 인근의 재건축 단지의 분양권 프리미엄은 최고 3억5000만 원까지 치솟았습니다.

다주택자의 임대주택 등록을 유도하고 많은 양도세를 부과하는 8.2 부동산 대책으로 시장에서 매물이 부족해졌기 때문입니다.

강남 4구와 마포, 용산구만이 아니라 도봉, 구로, 관악, 동대문 등 과거 상승률이 높지 않던 지역의 집값까지 가파르게 오르고 있습니다.

서울시가 발표한 여의도와 용산 개발계획도 싱승세에 불을 지핀 것으로 분석됩니다.

결국 6주째 오름세를 이어가고 있는 서울 아파트값 상승률은 반년 만에 최고치로 올랐습니다.

국토부는 내일부터 과열 조짐을 보이는 서울 일부 지역에 대해 불법 청약과 전매 단속에 들어가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규제에 치우친 대책으로는 급등하는 집값을 잡기 어렵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채널A뉴스 김현지입니다.

김현지 기자 nuk@donga.com
이은후 기자 elephant@donga.com
영상취재 김용우
영상편집 민병석
그래픽 박재형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강남발 가격 상승…서울 전역 집값 들썩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6rvrh3"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