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올해 첫 적조 피해 발생...양식장 집단폐사 / YTN

3일 전5 views

ytnnews24

YTN NEWS

경남 통영에서 올해 들어 처음으로 적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폭염으로 바닷물의 온도가 30도 가까이 치솟는 고수온까지 계속되면서 양식장에서는 집단 폐사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차상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이달 초 경남 통영의 한 가두리 양식장에서 말쥐치 2만여 마리가 집단 폐사했습니다.

국립수산과학원이 폐사한 물고기를 검사한 결과 적조가 원인으로, 6천5백만 원 정도의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경남 해역에서 적조 피해가 발생한 건 지난 2015년 이후 3년 만입니다.

경남 도내 다른 양식장 37곳에서도 23만여 마리가 집단 폐사했는데, 검사에서 적조가 원인으로 밝혀질 경우 피해 금액은 더 늘어날 전망입니다.

현재 전남 고흥군 봉래면에서 경남 거제 해역에 적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입니다.

[천복동 / 경남 통영시 어업진흥과장 : 현재 적조는 소강상태를 보이지만, 재발생을 대비해 비상근무체계를 계속 유지하고 있으며 적조 예찰 및 어장지도관리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적조뿐만 아니라 고수온도 어민들의 속을 태우고 있습니다.

기록적인 폭염 등으로 연안 해역의 수온이 30도 가까이 치솟으면서 바닷물을 끌어다 쓰는 육상 양식장에서도 집단 폐사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한인성 / 국립수산과학원 기후변화연구과 박사 : 현재도 27~29도의 수온이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번 주말과 다음 주 초 14호 태풍이 통과하면서 일부 수온 변동이 있겠지만, 고수온은 8월 말까지는 계속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적조와 고수온 피해가 계속되자 전남과 경남도는 추가 예산 편성과 함께 현장 대응팀을 가동하며 어민 지원에 나섰습니다.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적조까지 겹치면서 어민들은 그 어느 때보다 힘겨운 여름을 보내고 있습니다.

YTN 차상은[chase@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15_201808112226179695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올해 첫 적조 피해 발생...양식장 집단폐사 / YTN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6ruiad"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