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BMW만 문제 삼는다?...차량화재 1위 BMW / YTN

3일 전8 views

ytnnews24

YTN NEWS

■ 오윤성 / 순천향대 경찰행정학과 교수, 강신업 / 변호사


저희가 계속 전해드리고 있습니다마는 이달 들어 BMW 차량 화재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죠. 불자동차라는 별명까지 붙을 정도인데요. BMW의 위상 추락은 물론 차주들의 불안이 확산되면서 정부는 운행정지 명령까지 검토하고 있습니다.

순천향대 경찰행정학과 오윤성 교수 그리고 강신업 변호사와 함께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인터뷰]
안녕하십니까.


얘기를 나누기 전에 먼저 사진 몇 장을 먼저 보고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사진 보여주시겠습니까? 주차장 앞에 BMW 주차 금지라고 써붙인 그런 사진이고요. 차 빼달라는 문자인 것 같습니다.

역시 주차장에 BMW차량이 주차하지 말아달라는 그런 내용들이 여기저기 쪽지나 문자나 표지판들이 여기저기서 나타나고 있는데요. 어느 정도로 BMW 차량에 대한 기피 심리 그리고 BMW포비아 현상, BMW 공포. 이런 말까지 지금 나오고 있을 정도인데요. 이거 어떻게 보십니까?

[인터뷰]
사실 BMW라고 하는 차 브랜드 자체가 특히 우리 한국 사람들이 상당히 선호하는 그런 브랜드였고 이 차량이라고 하는 것은 몇 가지 의미를 갖고 있습니다.

그 차를 타면 본인의 지위가 어느 정도 되느냐 또 차가 가지고 있는 기능은 어떤가, 차의 안전도가 어떤 것인가 하는 건데 이 세 가지 중에서 가장 기본적이고 핵심적인 것이 안전도예요.

그런데 그 안전도에서 어떤 문제가 발생이 됐고 아직까지 그 안전에 문제가 있는 원인에 대한 정확한 규명 자체가 지금 밝혀지지 않았다고 하는 것이죠. 그런 의미에서는 저는 BMW의 굴욕이다 이렇게 저는 표현을 하고 싶은데.

사실 그만큼 선호하던 차가 저렇게 애물단지다 또는 불차다 이런 얘기가 있을 정도가 된다고 하면 지금 이미 한국에서는 그 차에 있어서 이미지라든가 이런 것들은 상당히 훼손됐다고 보고요.

그 이유는 저렇게 일반인들이 기피를 하고 또는 공포스러워하는 이유 중 하나가 차량이라고 하는 것은 물론 차를 운행하는 분도 스스로 안전에 위협
을 느끼지만 도로상에서 움직이는 그러한 상황이기 때문에 바로 옆의 또는 같이 운행을 하고 있는 다른 사람들에게도 아주 결정적인 심각한 손해를 끼칠 수 있다라고 하는 그런 측면에서 지금 주차라든지 하는 저런 쪽에서 기피하고 있는 것 같은데요.

사실 BMW 쪽에서는 주... (중략)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3_201808111630397549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BMW만 문제 삼는다?...차량화재 1위 BMW / YTN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6ru30w"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