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검색 기록을 모두 삭제하시겠습니까?

최근 검색 기록이 모두 삭제됩니다

홍준표+복당파 vs 친박...내달 원내대표 경선 정면 승부 / YTN

9개월 전1 views

ytnnews24

YTN NEWS

바른정당을 탈당한 의원들의 자유한국당 복당으로 보수 통합의 길이 열렸습니다.

당장은 잠잠하지만, 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복당파의 연합 세력과 친박계 간의 갈등이 만만치 않은 가운데 다음 달 원내대표 경선에서 양측이 정면 승부를 예고하고 있습니다.

조태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9일 김무성 의원 등 바른정당을 탈당한 국회의원 8명이 자유한국당으로 돌아갔습니다.

[홍준표 / 자유한국당 대표 (지난 9일) : 좌파 정부가 폭주 기관차를 몰고 가는 데 대해 우리가 공동전선을 펴서 저지할 수밖에 없다.]

[김무성 / 자유한국당 의원 (지난 9일) : 보수는 무조건 하나로 뭉쳐서 문재인 좌파 정권의 폭주를 막아달라는 요청을 저희는 겸허하게 받아들였습니다.]

바른정당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인 주호영 의원 역시 탈당과 한국당 복당을 예고해 한국당 의석은 116석으로 늘어나게 됐습니다.

하지만 한국당의 입장에서도 모든 일이 순조로운 건 아닙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 제명과 친박계 좌장인 서청원, 최경환 의원의 징계, 바른정당 의원들의 복당 문제 등을 둘러싸고 내홍의 불씨가 만만치 않기 때문입니다.

이미 홍 대표와 복당파를 향해 친박계가 사사건건 맞서는 모양새입니다.

[김태흠 / 자유한국당 의원 (지난 6일) : (홍준표 대표가) 견강부회식 당 운영을 하고 있다는 건 큰 문제입니다. 통합은 조건 없이 보수 우파의 가치를 공유하는 방식의 통합이 돼야 하는데 이런 식이라면 야합입니다.]

당 안팎의 시선은 다음 달 원내대표 경선에 쏠리고 있습니다.

홍 대표 측은 지난 대선 과정에서 복당한 김성태 의원에게 힘을 실어줄 것으로 알려졌고, 홍 대표 지지 세력과 복당파가 손을 잡으면 만만치 않은 득표력을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에 맞서 친박계에서는 홍문종 의원을 대항마로 내세워 결집을 꾀하고 있고, 조경태, 나경원 의원 등도 출마를 저울질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홍 대표 측과 친박계 간의 전운이 고조되는 가운데 이번 경선은 서청원, 최경환 의원의 출당, 나아가 바른정당 잔류파의 추가 탈당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어 양측 모두 표심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YTN 조태현[choth@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1_20171111052334334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이 동영상 신고하기

이슈 선택

동영상 삽입

홍준표+복당파 vs 친박...내달 원내대표 경선 정면 승부 / YTN
자동재생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68ns9j"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상단 동영상 삽입 코드로 내 웹사이트에 동영상을 넣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