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 you want to remove all your recent searches?

All recent searches will be deleted

치실『아밤』 청주건마abam ④ net분당건마 신논현건마で

4 years ago1 views

"세상에……. 내가 시체라고 했던 게 틀린 말은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그럼 오 빠가 하고 있는 그 작업은 강시의 신체를만드는 작업이란 소리가 되는 건가. 일부는 이미 성공했고.하는 건데요?" "여기로."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미간 사이를 가리키며 백산은 싱긋 웃었다.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상단전(上丹田)?" 주하연은 질겁한 얼굴로 소리를 질렀다. 의서와 무공을 익힌상단전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 알고 있지만지식에 불과했다. 자신이 알고 있는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오직 신비의 영역이란 사실뿐이다. 흔히 무인들이 말하는 육감은발달한 사람들이 보이는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기초 적인 현상에 불과하다. 그 정확한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어느 누구도 밝히지 못했고, 여전히 미지의 영역 으로 남아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백산은 그 상단전을 이용하여 죽은 신체를있다니 그저 놀라울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그럼 상단전을 이용해 운기행공(運氣行功)을 하고 있었던"운기행공이 아니라니까 자꾸만 그러는구나.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뭐냐하면, 심검의 경지를 터득했던 경험과 상단전이 열려 있으면 해결된다.나타나는 인체도에 심검의 기운 중 생기(生氣)를 불어넣는 거야. 그럼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그 생기에 의해 몸이 살아나면서 탁기가 빠져나가는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네가 보았 던 그기운들 말이야." "그렇게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거구나? 그런데 오래 지속하지 못한단 말이지.깨질 듯 아파서." 여전히 놀란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주하연은 고개를 끄덕였다. 이제야 백산의 몸이시체처럼 차가웠던 이유를 알 수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되었다. "머리가 아픈 이유는 오빠가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익히지 못해서 그런 거야. 나처럼 만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책을 읽었더라면 머리 아플 일이 전혀 없었을 텐데."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에라! 이 여우야." "그럼 이 방법은 어떨까? 상단전으로하는 것 말야. 왜 에 오빠는알고 있다고 했잖아." "뭐?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이용한 운기행공?" 느닷없는 주하연의 말에 백산은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놀랐다. "사건이 그렇잖아, 상단전을 이용해 몸도 치료하는데 운기행공이라 고더구나 운기행공으로 내상을 치료하잖아." "허!" 백산의 입에서탄성이 흘러나왔다. 전혀 엉뚱한 곳에서을 찾은 기분이었다.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이용한 운기행공이라니. 될지 안 될지 알 수 없지만 시도해볼가치는 분명히 있었다. "이러고 있을 때가……." "안 돼!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자고 내일부터 해!" 벌떡 일어서려는 백산의 허리춤을 끌어 앉히며명령조로 말했다. "알았으니까 제발 옷 좀 놔라!" "나 무지하게시원한 몸에 기대 잠 좀 자볼까?" 막무가내로 백산을 눕힌평촌건마 대전건마 서울역건마ミ백산의 팔을 빼내 그 위로 머리를 얹었다. 일순아래쪽으로 흘러내려 왼 가슴이 드러났으 나개의치 않았다.

Report this video

Select an issue

Embed the video

치실『아밤』 청주건마abam ④ net분당건마 신논현건마で
Autoplay
<iframe frameborder="0" width="480" height="270" src="//www.dailymotion.com/embed/video/x1viyvy" allowfullscreen allow="autoplay"></iframe>
Add the video to your site with the embed code ab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