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동영상은 커뮤니티 가이드 라인에 근거하여 나이 제한이 적용됩니다

aqswdeqq
1.9K
46 295 조회
  • 정보
  • 내보내기
  • 추가:
  • 재생목록
2007년 초여름, 대마초를 피우다 들킨 화가 김성남씨 파리로 도피하다!국선 입선 화가인 그에게 파리는 언젠가 꼭 한 번은 찾아오고 싶었던 예술과 낭만의 도시. 그러나 구속을 피해 쫓기듯 찾아온 이곳에서의 생활은 허름하고 냄새 나는 민박집만큼이나 도망치고 싶은 현실입니다. 거리를 배회하거나 공원에서 소일하는 것 외엔 딱히 할 일도 없고, 혼자 두고 온 아내에 대한 애정과 염려는 지갑처럼 그를 따라다닙니다.그러나, 새 출발을 다짐 해보는 ..

이 동영상에 대한 댓글이 비활성화 되었습니다.